서병수 김기현

  검색어 순위 12위(2023년 12월 10일 17시 기준), 서병수 김기현 키워드 관련 정보 하단 참고

뉴스

하태경 "혁신위, 용두사미‥<b>김기현</b> 사퇴해야"‥<b>서병수</b> "이제 결단할 때 됐다"

하태경 "혁신위, 용두사미‥김기현 사퇴해야"‥서병수 "이제 결단할 때 됐다"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오늘 자신의 SNS에, "김기현 대표는 강서구 보궐선거 직후 사퇴했어야 했다"며... 국민의힘 5선 서병수 의원도 오늘 SNS에 글을 올리고 "인요한 혁신위원회 실패는 내년 국회의원 선거에서 국민의힘이...

<b>서병수</b> “혁신위 실패는 與 필패 전조, <b>김기현</b> 결단해야”

서병수 “혁신위 실패는 與 필패 전조, 김기현 결단해야”

국민의힘 부산 지역 중진인 서병수 의원이 10일 “이 모양 이 꼴로 계속 가면 국민의힘은 (총선) 필패”라며 김기현 대표의 사퇴를 요구했다. 인요한 혁신위원회가 지도부 등 주류 의원들의 ‘용퇴 거부’ 등 무용론 속에...

'빈손 혁신위-총선 패배 불안감'…당내서 커지는 '<b>김기현</b> 책임론'

'빈손 혁신위-총선 패배 불안감'…당내서 커지는 '김기현 책임론'

하태경 "김기현 사퇴만이 답" 서병수 "이제 결단할 때" '서울 6석 전망'에 위기의식 확산도 '조기 공관위' 카드 통할지 미지수 국민의힘 혁신위원회가 성과 없이 빈손으로 조기 해산하자 당내에선 김기현 지도부를 향한...

<b>서병수</b> "혁신위 실패는 국민의힘 패배 전조…<b>김기현</b> 결단해야"

서병수 "혁신위 실패는 국민의힘 패배 전조…김기현 결단해야"

국민의힘 '5선 중진' 서병수 의원은 10일 "이 모양 이 꼴로 계속 간다면 국민의힘이 필패하리라는 것만큼은 분명하다"며 김기현 대표가 결단을 내려야 한다고 밝혔다. 김 대표의 사퇴를 촉구한 것으로 해석된다. 서 의원은...

혁신위 패싱에 사퇴 요구까지 <b>김기현</b> 리더십 최대 위기

혁신위 패싱에 사퇴 요구까지 김기현 리더십 최대 위기

국민의힘 혁신위원회가 당 지도부의 암묵적 패싱으로 별다른 성과없이 용두사미로 끝나자 김기현 대표를... 당 5선 중진인 서병수 의원 역시 이날 SNS를 통해 "인요한 혁신위원회 실패는 내년 국회의원 선거에서 국민의힘이...

블로그

5선 <b>서병수</b> "<b>김기현</b> 결단하라...與 총선 패배는 尹의 실패 전주곡"

5선 서병수 "김기현 결단하라...與 총선 패배는 尹의 실패 전주곡"

- 서병수 국민의힘 의원 SNS - "김기현, 대통령실만 쳐다볼 게 아냐" - "혁신위 실패는 총선 패배의 전조" [이데일리 이상원 기자] 5선의 서병수 국민의힘 의원은 10일 김기현 대표를 향해 “이제는 결단할 때가...

하태경 “<b>김기현</b>, 당 대표 사퇴하라” <b>서병수</b> “이젠 결단할 때”

하태경 “김기현, 당 대표 사퇴하라” 서병수 “이젠 결단할 때”

의원/뉴스1 서병수 의원도 이날 페이스북에 김 대표를 향해 “이제 결단할 때가 되었다. 진즉 내가 묻지 않았던가”라며 “대통령실만 쳐다볼 게 아니라 단호하게 바로잡겠다는 그런 결기가 김기현 대표...

<b>서병수</b> "<b>김기현</b>, 대표 자리 버거워…대통령실만 쳐다보지 마라"

서병수 "김기현, 대표 자리 버거워…대통령실만 쳐다보지 마라"

서병수 "김기현, 대표 자리 버거워…대통령실만 쳐다보지 마라" 상세내용 보기 " "

중진 국민의힘 <b>서병수</b>,  "<b>김기현</b>, 국민 소리 전달할 각오 없다면...

중진 국민의힘 서병수, "김기현, 국민 소리 전달할 각오 없다면...

국민의힘 부산진구갑 5선 서병수 의원은 오늘(15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용산 대통령실에 책임을 떠넘길... 그러면서 "김기현 대표에게 묻는다. 대통령실만 쳐다볼 게 아니라 국민의 소리를 앞서 전달할 결기가...

 여당 중진 <b>서병수</b> “<b>김기현</b>, 당 대표 자리 버거워...

여당 중진 서병수김기현, 당 대표 자리 버거워...

https://news.kbs.co.kr/news/mobile/view/view.do?ncd=7793280

이미지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