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최고위원

  검색어 순위 18위(2021년 06월 11일 13시 기준), 국민의힘최고위원 키워드 관련 정보 하단 참고

뉴스

국민의힘 최고위원에 조수진·배현진·김재원·정미경...청년 최고위원 김용태

국민의힘 최고위원에 조수진·배현진·김재원·정미경...청년 최고위원 김용태

이번 국민의힘 최고위원 선거는 선거인단 총 32만8893명 중 14만 6479명이 투표해 투표율 44.54%를 기록했다. 청년 최고위원 선거에는 14만 3121명 투표해 투표율 43.52% 기록했다. [ ]

'36세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 선출…정당 새역사 썼다(2보)

'36세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 선출…정당 새역사 썼다(2보)

김민성 기자,김유승 기자 = 국민의힘 당대표로 36세(1985년생)인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당선됐다. 국민의힘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제1차 전당대회를 열고 당대표 경선에서 이준석 후보가 43.82%의 득표율로...

국민의힘 당 대표에 이준석 당선…최고위원 조수진·배현진·김재원·정미경 ...

국민의힘 당 대표에 이준석 당선…최고위원 조수진·배현진·김재원·정미경 ...

이 후보는 당원조사에서 나 후보에게 소폭으로 뒤쳐졌지만, 국민여론조사에서 20.52%포인트 큰 격차로 압승을 거두며 당 대표로 선출됐다. 최고위원으로는 조수진·배현진·김재원·정미경 후보(득표순)가 선출됐다. 또...

국민의힘 이준석 당 대표 선출

국민의힘 이준석 당 대표 선출

오늘 국민의힘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으로는 조수진·배현진 의원과 김재원·정미경 전 의원, 그리고 청년 최고위원으로는 김용태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새 지도부는 오늘 바로 임기를 시작해 내년 3월 대선과...

[포토]수락 연설하는 김재원 신임 최고위원

[포토]수락 연설하는 김재원 신임 최고위원

국민의힘 최고위원에 당선된 김재원 의원이 1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제1차 전당대회에서 당선자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 이 후보는 당원 선거인단 투표·국민 여론조사 합산 결과 43.8%로 1위를 차지했다. 나경원...

블로그

이영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영 내려온다, 의원실이 직접...

이영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영 내려온다, 의원실이 직접...

[공감10주년 딥터뷰] 이영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영 내려온다, 의원실이 직접... 과학기술 최고위원으로서의 제 공약에도 들어있는 내용이다. ※ 국민의힘 이영...

[인터뷰] 김용태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 후보 “불확실한...

[인터뷰] 김용태 국민의힘 청년최고위원 후보 “불확실한...

벗어나 국민에게 희망과 믿음을 주는 ‘정치’ 본연의 청사진을 제시해야 한다고... 민주신문 김현수 기자 - 청년최고위원으로 국민의힘 지도부에 입성한다면...

이영 국회의원,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 인터뷰

이영 국회의원,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 인터뷰

이영 (국민의힘) 국회의원 최고위원 출마 인터뷰 [코리아투데이뉴스] 최근 국민의... 코리아투데이뉴스 발행인 겸 대표 변상범입니다 우선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를...

국민의힘 당원투표율 45%, 최고 흥행

국민의힘 당원투표율 45%, 최고 흥행

최고위원이 맞붙었을 당시의 최고 투표율 31.7%를 훌쩍 뛰어넘었다. 당 관계자는 “전체 결과의 30%가 반영되는 국민 여론조사에서도 일반적인 여론조사에 비해...

이준석(李俊錫) 국민의 힘 최고위원 이름 탐구

이준석(李俊錫) 국민의 힘 최고위원 이름 탐구

이준석최고위원과 한자가 같은 지는 모르겠지만 같거나 최소한 이자와 준자가... 되려는 힘 즉 영동력이 작동한다. 코로나 문제로 아기와 산모님 그리고 지방에서...

이미지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의 김재원,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 기자회견 국민의힘 최고위원 흥행 얼마나…튀는 '여성 초선' '국민의힘 최고위원 도전' 김재원 전 의원 [포토] 최고위원 출마 선언한 국민의힘 김재원 전 의원 "윤석열, 우리당과 함께해야"
김재원 전 의원, 국민의힘 최고위원 후보 기자간담회 조해진, 국민의힘 당 대표서 최고위원 출마로 선회 [포토] 김재원 국민의힘 전 의원 최고위원 출사표 국민의힘 최고위원 출마한 도태우 후보 '국민의힘 최고위원 도전' 김재원 전 의원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