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수도 이전

  검색어 순위 위( 기준), 행정수도 이전 키워드 관련 정보 하단 참고

뉴스

김두관, 행정수도법 대표발의 뜻 접어…

김두관, 행정수도법 대표발의 뜻 접어…"당에 제출"(종합)

노무현 정부 시절 행정자치부 장관으로서 행정수도 이전 법안을 정부안으로 제출했던 그는 이번에 법안을 다시 만들어 국회의원 자격으로 대표발의하려던 계획이었으나, 이를 철회하고 원내와 협업하기로 했다는...

경실련

경실련 "행정수도 이전 논의, 부동산 실책 면피하려는 것"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정부와 여당을 중심으로 나오는 행정수도 이전 논의는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책을 면피하려는 시도에 불과하다고 비판했다. 경실련은 22일 입장문을 통해 "정부가 22번이나 '땜질식' 부동산...

16년 만에 불붙는 행정수도 이전론…정국 블랙홀 될까

16년 만에 불붙는 행정수도 이전론…정국 블랙홀 될까

2004년 헌법재판소의 위헌 결정으로 꺼진 듯했던 '행정수도 이전'의 불씨가 16년 만에 다시 타오르고 있습니다. 당청이 마치 약속한 듯 행정수도 이전 및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핵심 의제로 일제히 띄우기 시작하면서입니다....

與 '행정수도 이전' 카드에 통합당도 '긍정' 의견 속출

與 '행정수도 이전' 카드에 통합당도 '긍정' 의견 속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던진 행정수도 이전 카드가 미래통합당 내부까지 흔들어놓고 있다. 통합당 공식 입장은 2004년 헌법재판소가 이미 위헌 판정을 내린 만큼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것이다. 오히려 부동산 시장...

'행정수도' 이전, 찬성 53.9 vs 반대 34.3

'행정수도' 이전, 찬성 53.9 vs 반대 34.3

전라 충청 지역 찬성 우세...서울은 찬반 엇갈려 여당이 행정수도 이전을 주장하는 가운데, 국민 절반 이상이 행정수도 이전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광주·전라, 대전‧세종‧충청 지역에서는 이전에...

블로그

행정수도 이전 또 꺼낸 민주당. 그것도 김태년 원내대표/최석태/

행정수도 이전 또 꺼낸 민주당. 그것도 김태년 원내대표/최석태/

김태년이 수도권 과밀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국회와 청와대, 정부 부처를 모두 세종 시로 이전하자고 말했네. 이미 한 차례 위헌 결정이 났던 행정수도 이전을 다시 들고...

유라테크 주가 프럼파스트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 관련주 분석

유라테크 주가 프럼파스트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 관련주 분석

유라테크의 반짝 상승은 세종시 테마주로 엮이며 행정수도 이전 이슈 때마다 갑작스럽게 올랐다가 하락하는 분위기가 반복되고 있죠. 현실적으로 행정수도의 이전...

행정수도 세종시로 이전하자?!

행정수도 세종시로 이전하자?!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 제안입니다.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그렇게 해야하고, 수도권... 행정부의 수반이 서울에 있고, 행정부 각 부처가 세종시에 내려가 있는 형태로는...

부동산과 행정수도 이전

부동산과 행정수도 이전

그대로 두고 지엽적인 문제만 거론 한다면 폭등하는 부동산 문제를 결코 잡을수 없다 지금 정치권에서 논의되는 행정수도 이전 국가의 백년대계에서 시작되어야 한다

靑·국회 세종시 이전 행정수도 논의에 세종시 수도이전 테마주...

靑·국회 세종시 이전 행정수도 논의에 세종시 수도이전 테마주...

이전 행정수도 논의에 강세, 장중 상한가 유라테크 : 상동 영보화학 : 상동 대주산업 : 세종시 수도이전 테마주, 세종시 행정수도 이전 논의 소식에 강세 켐트로닉스...

이미지

“헌재 다시 가보자”… ‘행정수도’ 불 때는 與 | 포토뉴스 이낙연 ‘그냥 던진 게 아니다’…행정수도 이전 박차가하는 여당 | 포토뉴스 부동산 대란에 ‘행정수도 이전' 카드 꺼내든 與 | 포토뉴스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 찬성 53.9%…국민 절반 이상 찬성 | 포토뉴스
[그래픽] '행정수도 이전' 관련 주요 발언 | 포토뉴스 여권, 행정수도 이전 위해 개헌론까지 꺼내들어 | 포토뉴스 `행정수도 이전`에 與잠룡도 가세…특별법 앞세워 강행할듯 | 포토뉴스 '행정수도 이전' 정치권 최대 쟁점 부상 | 포토뉴스 헌재 위헌 결정 났는데… 與, 행정수도 이전 ‘부동산 카드’로 꺼내 | 포토뉴스
댓글이 없습니다.